가마치통닭, 코로나19 극복지원 위한 상생경영 활동으로 ‘착한 프랜차이즈’ 선정

9786678f6810bd0211081d1b3ed15790_1598853218_259.jpg

가마치통닭의 가맹본부 ㈜티지와이(대표 김재곤)가 코로나 19 극복을 위한 상생경영 활동을 이어나간 끝에 ‘착한 프랜차이즈’로 선정되었다.

공정거래위원회 산하 한국공정거래조정원은 코로나19 파급에 따른 소상공인들의 경제적 타격을 최소화하고, 피해 회복의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착한 프랜차이즈를 선정하고 있다. 코로나 19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필수 품목의 공급가 인하, 현금 지원, 로열티 면제 등의 노력을 기울인 가맹본부만이 심사를 거쳐 착한프랜차이즈로 선정될 수 있으며, 착한프랜차이즈 선정 후에는 정책자금 지원대상 확인서를 발급받을 수 있다.

가마치통닭은 다른 지역보다 어려움이 큰 대구, 경북 및 일부 지역에 전 품목 공급가를 10% 인하했다. 더욱이 전국 매장을 대상으로 배달비 지원정책을 실시하는 등 가맹점의 고통을 분담하였기에 이를 인정 받아 ‘착한 프랜차이즈’로 선정될 수 있었다.

또한, 가마치통닭은 불필요한 유통마진을 줄이기 위해 직접 육계가공공장을 운영하며 직영 유통방식을 고수해오고 있다. 직영 유통 방식을 통해 불필요한 유통마진을 줄이면 가맹점이 실질적으로 성장할 수 있다.

가마치통닭 관계자는 “소비자와 오랫동안 함께할 수 있는 브랜드를 만들기 위해서는 점주가 경쟁력이 있어야 한다. 점주들의 성장을 위해 상생철학을 바탕으로 가맹점주의 이익을 먼저 생각하겠다. 업계 최저 수준의 물류비를 지속적으로 유지하여 가맹점의 실질적인 성장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시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데일리시큐(https://www.dailysecu.com)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X 닫기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X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