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마치통닭, 런칭 4년만에 500호점 돌파

41b3a3dfa621481c6d68ff09d9f7ef4d_1597376525_5081.jpg

㈜티지와이의 치킨브랜드 ‘가마치통닭’이 울산 중구에 위치한 장현점에 500호점을 오픈했다.

지난 2016년 경기 산본 1호점 오픈 4년만에 500호점을 돌파한 가마치 통닭은 빠르게 성장 중이다. 가마치통닭의 가마치는 ‘가마솥 바닥에 눌어붙은 누룽지’라는 사투리로 서민에게 가장 친근하게 다가설 수 있고, 구수함의 상징으로 남녀노소 누구나 같이 즐길 수 있는 몸에 좋은 음식의 의미를 함께 담고 있다.

41b3a3dfa621481c6d68ff09d9f7ef4d_1597376579_3552.png

한 마리 6500원, 두 마리 12000원이라는 합리적인 가격으로 소비자의 폭넓은 사랑을 받고 있는 가마치통닭은 매월 20개 가맹점을 오픈하는 등 고공 성장 중이다. ‘유황 먹여 키운 통닭’이라는 브랜드 가치를 바탕으로 차별화된 품질의 닭고기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을 기울였고, 지난 2020년 1월 ‘유황 삼계탕 및 그 제조방법’에 대해 특허(제 10-2073517호)를 받았다.

더욱이 ㈜티지와이는 충남 예산군에 대지면적 16,337㎡(4,942평), 건축면적(지하1층,지상4층) 17,766㎡ 규모의 신축 도계공장 완공을 올해 앞두며 사업을 확장시키고 있다. 해당 공장에서는 가마치통닭의 메뉴를 제조하기 위해 연간 삼계 23,040,000수, 육계 24,960,000수를 생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HACCP 인증을 받은 전 생산과정 덕분에 위생적 제품 생산을 진행할 예정이다.

㈜티지와이 김재곤 대표는 “유황 사료로 자체적으로 사육한 닭고기의 도계, 가공과정을 직접 거쳐 위생적인 생산과 유통안정에 만전을 기할 것” 이라며 “신축 도계공장과 닭고기 가공공장이 본격화되는 2020년 겨울에는 가격경쟁력과 상품력을 더욱 높여 점주와 소비자를 만족시킬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가마치통닭은 한 마리 6500원, 두 마리 12000원의 합리적인 가격으로 소비자의 사랑을 받고 있다.

출처 : 내외경제TV(http://www.nbntv.co.kr)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X 닫기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X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