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마치통닭, 특허 받은 '가마치 삼계탕' 출시

751de6f54f6bd983c8f32089a33a5c35_1583395118_5197.jpg

이미지 제공 = 티지와이 가마치통닭

 

외식 프랜차이즈 전문기업 ㈜티지와이 가마치통닭은 유황 먹은 닭을 정성껏 곤 ‘가마치 삼계탕’을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착한 치킨’으로 널리 알려진 가마치통닭이 선보이는 ‘가마치 삼계탕’은 질 좋은 유황 먹은 닭을 중·고온 살균처리로 생산해 방금 삶은 닭처럼 육질이 쫄깃한 게 특징이다.


특히 ‘가마치 삼계탕’은 올해 1월 ‘유황 삼계탕 및 그 제조방법’에 대해 특허를 받았다.


인삼과 대추를 넣고 우려낸 ‘가마치 삼계탕’은 유황의 좋은 약리성과 효능을 활용해 건강에 좋은 삼계탕의 품질을 한 단계 높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가마치 유황 닭은 일반 닭에 비해 단백질이 풍부하고 불포화지방산 함유량이 높다.


특히 고기의 육질과 맛을 결정하는 근내지방의 구성요소가 많아 가슴살은 쫄깃하고 다리살은 부드럽고 닭 특유의 냄새도 없다.


김청아 ㈜티와이 홍보실장은 “몸에 좋은 삼계탕의 효능을 한 단계 높이기 위해 유황 먹인 닭으로 ‘가마치 삼계탕’을 선보이게 됐다”며 “유황의 효능을 활용해 우리 몸에 좋은 닭고기를 만들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심준보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박현정

박현정 작성일

부드러운 육질의 튀김닭도 맛있는데 삼계탕은 더욱 기대되네요. 가격이 얼마인지 언제부터 구매되는지도 궁금합니다.